오늘 밤부터 갑진년 첫 별똥별 ‘우수수’…오후 6시 ‘최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오늘 밤부터 갑진년 첫 별똥별 ‘우수수’…오후 6시 ‘최다’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36회 작성일 24-07-10 21:23

본문

2017년 1월 4일 촬영된 사분의자리 유성우의 모습. 한국천문연구원 제공

 

갑진년 새해를 맞아 하늘에서 별똥별이 쏟아지는 유성우가 내린다.

한국천문연구원은 4일 밤부터 5일 새벽까지 용자리 근처에서 사분의자리 유성우가 하늘에서 쏟아진다고 밝혔다.

사분의자리 유성우는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 쌍둥이자리 유성우와 함께 3대 유성우 중 하나로 불린다. 사분의자리는 용자리에 흡수돼 사라진 별자리지만 예전부터 부르던 관습에 따라 유성우 이름이 ‘사분의자리 유성우’로 명명됐다.

http://v.daum.net/v/20240104095150353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접속자집계

오늘
1,875
어제
438
최대
1,875
전체
2,812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